본문바로가기

공지사항

선진 의료기술 세계에 알린다 세부내용 목록
제목 선진 의료기술 세계에 알린다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17-07-14
조회수 37


해외 환자 유치와 국제 의료 협력 활성화에 기여한 인물과 기업에 시상하는 ‘메디컬아시아 2017, 제10회 대한민국 글로벌 의료 서비스 대상 시상식’이 지난달 27일(한국시간) 서울 더 플라자 호텔에서 열렸다. 시상식을 마치고 수상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17년도 한국의료 세계화의 숨은 일꾼들과 대한민국의 의료관광 대표주자를 선정하는 ‘메디컬아시아 2017, 제10회 대한민국 글로벌 의료서비스 대상’의 수상자들이 결정됐다. 메디컬아시아운영위원회는 엄정한 심사를 거쳐 한국의료 세계화 공헌상 부문과 보건복지부장관상, 식품의약안전처장상, 대학병원, 전문병원, 양 "한방 치과 전문클리닉, 의료관광 지방자치단체 등 모두 50여개 부문에 걸쳐 ‘메디컬아시아 2017’의 수상자들을 선정, 발표했다.


올해 ‘메디컬아시아 2017, 제10회 대한민국 글로벌 의료서비스 대상’에서는 의료관광 전통 강호와 신진 강소병의원들이 대거 발탁됐다. 암과 같은 중증질환, 특수질환, 미용의료 등 한국의료 전 영역에서 전문화된 의료서비스를 보유한 병의원들이 고루 발굴됐다.


메디컬아시아 2017 시상식은 지난 4월 27일(한국시간) 중국, 미국, 러시아, 대만 등 주최사 및 후원사 임원을 비롯한 약 300여명의 병의원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서울 더플라자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열렸다. 이날 시상식에서 한국의 의료에 관심이 많은 왕홍(인터넷스타) 10명과 한국에 유학하고 있는 주요대학 유학생 9명이 참여하여 위챗(wechat) 등 SNS플랫폼으로 중계한 시상 장면이 1시간 만에 110만 이상의 뷰를 기록하였다. 한편 중국에서는 메디컬아시아 2017 시상식과 수상병의원들을 자세히 다룬 소개기사들이 바이두에서만 20여건이 검색됐다.


이번 수상기관들은 글로벌 의료산업의 대표주자로서 앞으로 1년 동안 펼쳐지는 글로벌 마케팅 활동을 통해 미국, 중국, 러시아, 동남아, 인도 파키스탄 등 세계 각국으로 알려져 외국인 환자유치에 힘을 받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메디컬아시아 2017 수상리스트


▶공헌상: 한국의료 세계화 공헌상(대학병원)-노성훈 박사(연세암병원 병원장), 한국의료 세계화 공헌상(개원가)-김잉곤 박사(압구정필성형외과 원장)


▶기관상: 보건복지부장관상-국립암센터(이강현 원장), 보건복지부장관상-속편한내과(강동훈 원장), 식품의약안전처장상-잠언의료기, 식품의약안전처장상-그린스토어, 식품의약안전처장상-(주)디엠에스인터내셔날


▶대학 "종합병원: 글로벌 암병원-연세암병원, 암센터-국립암센터 부속병원, 류마티스병원-한양대학교류마티스병원, 양한방협진-경희의료원, 글로벌 헬스케어 혁신-메디플렉스 세종병원, 글로벌 종합검진시스템-세란병원,


▶전문 "특성화병원: 글로벌 척추 전문병원-나누리병원, 관절종합(인천)-바로병원, 인공관절-강북연세사랑병원, 탈장-기쁨병원, 요양&재활(부산 "경남)-(의)희연의료재단 희연병원, 요양&재활(대전 "충청)부문대전웰니스병원, 목&어깨 통증(광주 "전남)-새나래병원


▶전문클리닉: 진단검사 수탁기관-씨젠의료재단, 위장내시경-속편한내과, 심장검사-OK내과, 고도비만 위풍선-우리편한내과, 자궁근종 하이푸-강남권산부인과, 비수술 부인과 종양-잠실조은여성의원, 어깨관절-박진영네온정형외과, 한중성형교류최우수병원-심양행림성형병원, 성형종합-원진성형외과, 유방성형-압구정필성형외과, 안면윤곽-룩앤미성형외과, 이물질제거-최희윤성형외과, 여드름&여드름흉터-매직피부과, 비만&메디컬스킨케어-아트라인의원, 반영구화장-조앤박의원, 요실금&여성성형-미즈러브여성비뇨기과, 남성확대-퍼스트비뇨기과, 남성확대 네트워크-LJ비뇨기과, 치아임플란트-S다인치과, 치아임플란트-보스톤연합치과, 치아교정-라임나무치과병원, 치아교합-좋은얼굴최병기치과, 심미보철-라이브치과병원, 한방 신장&부종-백운당한의원, 한방 여드름&흉터-피브로한의원


▶특별상 부문: 코스메슈티컬-(주)DMS인터내셔날, 의료관광 서비스 플랫폼-(주)우요아이메이, 글로벌 프론티어-정재훈 박사,


▶의료관광 자치단체부문: 의료관광 인프라 광역자치단체-서울특별시, 글로벌 마케팅 광역자치단체-부산광역시, 의료관광 인프라 기초자치단체-강남구, 의료관광 인프라 기초자치단체-서초구




심사평


“최신의료 첨단시술 병의원, 글로벌 시장 도약 기대”


‘메디컬아시아, 대한민국 글로벌 의료서비스 대상’이 올해로 10회째를 맞이했다. 지난 2008년 한국의료 세계화와 의료관광 활성화를 기치로 1회 행사를 개최한 이후 지난 10년 동안 외국인 환자 유치가 가능한 전문의료서비스를 발굴하고 이를 세계 각국에 홍보함으로써 대한민국의 의료관광 산업에서 첨병역할을 해왔다.


지난 10년 동안 대학병원 전문센터, 전문병원, 양한방 치과 전문클리닉을 합쳐 약 300여개가 넘는 병의원들이 이 행사에 참여하여 글로벌 경영마인드를 키워 나갔고, 미용성형과 중증질환 부문에서 외국인 환자 유치실적이 뛰어난 스타병원들도 배출됐다.


올해에는 연세암병원, 국립암센터, 한양대류마티스병원, 경희의료원 등 대형병원들을 위시로 이름을 들으면 금방 알아볼 수 있는 각 분야의 전문병원과 특성화병원이 대거 합류했다. 성형외과, 치과, 한방뿐만 아니라 내과와 비뇨기과, 정형외과, 산부인과 등에서도 내로라하는 강소병의원들이 많이 발굴되었다. 이들이 글로벌 마케팅 대열에 합류해 한국의 의료서비스를 대표하는 첨병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


메디컬아시아운영위원회에서는 중국의 많은 매체와 더불어 러시아, 미국, 베트남, 인도 파키스탄 등의 매체들과의 제휴협력을 통해 홍보를 진행해 나갈 예정이다. 특히 이번 행사에 처음 참가한 병의원들은 Wechat과 페이스북 등 SNS 플랫폼을 통해 외국인환자를 만나는 방법과 외국인 대상의 전문 의료상품 개발, 외국인환자 상담 전문 인력 양성 등도 수상병원들과 함께 해결해 나가야 할 과제다.


세계적 수준에 올라 있는 한국의료는 여전히 국가의 성장 동력이며, 발전 가능성이 무한한 경제적 자산이다. 최근 악화되는 병원 경영환경에서 외국인환자 유치사업은 국내 병의원들에게 수익성을 개선할 수 있는 돌파구가 될 수 있다. 우수한 의료서비스를 보유하고 있으면서도 외국환자 유치방법을 몰라 망설이는 병의원들이 많다. 의료 기술력과 잠재력을 지닌 이러한 병의원들은 내년 행사에서 다시 만나게 되길 바란다. 메디컬아시아 2017의 모든 수상자들에게 축하의 말씀을 전하며 올 한해 글로벌 시장에서의 도약을 기원한다.


▶공동자문위원 김성연 병원인간경영연구소장, 리대룡 중앙대학교 광고홍보학과 명예교수, 박 현 대한병원협회 미디어본부장, 진기남 연세대학교 보건행정학과 교수.


공지사항 전,후 글목록
이전글 [메디컬아시아2016] 치아교합 부문 - 좋은얼굴최병기치과
다음글 메디컬아시아2016] 대한민국 의료관광 대표주자 46개 시상
top